지난번 아마존에서 배송을 시켰는데 개인통관고유부호를 입력을 늦게 해서 배송이 지연 되었던 그 상품이다.

 http://findnamo.tistory.com/319


6년전에 펀샵에서 구입한 적이 있는 상품이었는데 현재는 팔지 않는다.

상품명은 "Baby Art Series 1 : Keepsake" 였다.

네이버 쇼핑에서 검색해보면,,

 http://shopping.naver.com/search/all.nhn?query=Baby+Art+My+pure+touch&cat_id=&frm=NVSHATC

같은 상품들이 나오기는 하는데, 가격이 훨씬 비싸다.

금액은 25,000원이라고 착하게(?) 되어 있지만 배송비가 14,900원이라는 것!

결국은 39,900원 이라는 것이다.


그러다 아마존 영국까지 가게 되고,,


7.43 파운드 (한화로 약 10,756원)의 싼 가격과 상품 가격 만한 배송비가 추가되어 총 19.53 파운드에 구매하였다.

나중에 카드 대금이 나온다음에 보니 29,057원에 구입했다. 약 1만원 정도 절약했다!!!


암튼 돌 전에 받았고,

결과물은 아래와 같다.


분명 박스에 보면 아래와 같이 작고 귀여운 발이 콕 찍히는 것으로 인쇄되어 있는데,


돌에 찍게 되면 큼지막하게 꽉 차게 되니 신생아 때나 100일 때 찍을 것을 권장한다.


참고로 애는 찍기 싫어해서 바둥바둥 되니 꼭 배우자랑 같이 협업해서 해야 한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Xperia XZ Premium를 구입해서 사용하고 있는데, 카메라 왜곡 관련 글이 여럿 보인다.


Xperia XZ Premiumのカメラ歪み問題がかなり深刻な模様、複数の症例画像が公式フォラム上に投稿


격자를 위해 화면에 엑셀 시트를 띄우고 찍어보았다.


비교를 위해 아이폰6 후면 카메라도 같이 올려보았다.


우선 아이폰 6


엑스페리아 XZP는.


확대해보면,



뭔가 선이 울퉁 불퉁한 것이 딱 느껴진다.


광각 카메라가 원래 이런 것이던가?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정가는 869,000원.

구입가는 788,000원.


G마켓에서 구입하면 7만원 할인 쿠폰, 신용카드 할인(최대 1만원), 캐시 적립(3만원)의 혜택을 볼 수 있다고 해서 주문했다.

스마일 캐시 적립은 선착순 500명까지라고 하는데 주문하고 나니 판매량이 500이 되어버렸다.


시작할 때만 해도 이랬는데,




주문하고 나니 아래와 같이...


501번째 구매는 오후 4시 12분이 되어서 카운트가 올라갔다.


하지만 마켓팅이었는지,, 500명 달성 되자 마자 추가 300명 추가 선착순으로 배너가 바뀌었다.


오후 5시 43분에는 아래와 같이 배너가 바뀌었다.

마치 500명이 마감되었으니 300명 남은 것에 빨리빨리 주문하라는 의미로 배너를 바꿨나보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전에 사촌누나의 아들 돌 때 선물로 사준적이 있다.


당시 펀샵에서 판매했는데 지금은 판매중지되어 있다.


네이버 쇼핑에 검색을 해보니

http://shopping.naver.com/detail/lite.nhn?nv_mid=10727063965&cat_id=50003875&frm=NVSHATC&query=baby+art+keepsake


검색되는 것은 있는데 해외배송 상품이다. 배송료도 15,000원 정도 붙어서 4만원 정도 든다.

하지만 아마존 영국에서 검색을 해보니 £8.91 (한화 약 13,000원)에 판매하고 있었다.

다행히 한국으로 배송도 가능하다. 또한 EU 국 이외로 판매가 되면 세금이 빠지게되어 7.43 파운드로 바뀐다.

https://www.amazon.co.uk/gp/product/B0012DDE98


물건 값은 7.43 파운드이지만, 배송료는 12.53 파운드이다.

전부 19.53 파운드. 한국돈 28,519원으로 더 저렴하다.


표준 배송을 시켰는데,

5월 24일 주문했고 6월 13~16일 사이에 배송 예정일이라고 한다.


돌 전에 받을 수 있겠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가끔 현금영수증을 안해준다고 하는 업체가 있다.

목적은 안해주겠다는 사람만이 알 사항이지만 국세청에서는 홈택스를 통해 제보가 가능하다.


번거롭게 블로그에 단계별로 기록을 한 이유는 인터넷익스플러어에 엑티브엑스 천국인 대한민국 정부사이트가 이용이 불편하고,

나름 시행착오를 겪어야 하기 때문에 정리를 해놓은 것이다.


정부 관계자가 이 글을 본다면 개선을 하는데 도움이 되었으면 하는 바램이 있고, 신고하시는 분들에게는 참고를 하라는 의미에서의 포스팅일 뿐이다.



우선 현금영수증 가맹점은 구매자가 현금으로 결제하고 현금영수증 발급을 요구한다면 1원 이상 금액은 무조건 현금영수증을 발급해야 한단다. 해당 업체가 '현금영수증 의무발급 대상 사업자' 인지는 모르겠으니 다음 항목을 보니

현금영수증 의무발행업종들은 구매자가 요구하지 않더라도 10만 원 이상 현금 거래 시에는 현금영수증을 자진발급해야 한다고 한다.


고객이 발급해달라고 하지 않아도 판매자가 알아서 해야하는 의무 사항인 것이다.


https://www.hometax.go.kr

에 들어가서 로그인 후 상담/제보 메뉴에 형금영수증 민원신고 메뉴가 있다.


현금영수증신고하기 에서는 3가지 선택이 있는데, 가격이 10만원 이상이므로 제일 왼쪽을 선택하였다.

보통은 두 번째 메뉴를 누를 것 같다.

하지만 바로 되지 않는다. 정부 기간의 웹사이트 답게 뭔가를 설치를 요구한다.


전자 파피러스(E-PAPYRUS)같은 것을 받는 것 까지는 좋았는데...


실행중인 모든 웹 브라우저를 종료한단다;;;


처음은 괜찮은데, 입력 다하고 이러면 짜증이 날 것 같다. (아직은 로그인 하는 수고 밖에 안했지만..)


설치 프로그램은 브라우저를 종료해놓고 자기만 설치하고 끝이다.


다시 익스플러어를 띄우고,,,

다시 로그인,,,

또 미설치 또는 업데이트 프로그램이 있단다.;;;

이번에는 INNOEX 이다.


alert가 뜨는데 

"필수 플러그인 입니다. 설치를 완료하시면 다시보기(F5)를 해주세요."


새로고침을 하란다.

창이 닫히고

다시 "조직코드 및 직무코드는 필수 입력 사항입니다."라는 alert이 뜨는데 이게 뭐지???


한번 당한 적이 있어서 아래 파일 첨부하는 것을 보니 파일 찾기 차제가 안된다.

괜히 뭣도 모르고 입력하면 폼이 싹 날라 갈 수 있다.

새로 고침했더니 

"주민등록번호로 회원가입한 개인 아이디로 로그인하였습니다. 

해당 화면은 개인 아이디로 로그인하였을 경우 이용할 수 없습니다." 라는 alert이 뜬다.


신고하기 참 힘들다.


다시 상담/제보로 가니, 이제야 무슨 플러그인 기능을 실행할지 물어보는 창이 하단에 나타난다.


허용을 안하면 더 이상 진행을 못할 테니 허용(A) 버튼을 살포시 눌러주면..

아까 봤던 alert이 또 뜬다. 짜증이 슬슬 난다.

다시 홈택스 첫 페이지.. 이 페이지 오늘 몇 번 보는지 모르겠다.

아까 허용을 한게 유효한지 이제 아래에 뭔가를 첨부할 수 있게 바뀌었다. (위의 사진하고 비교해보면 뭔가 창이 더 그려졌다.)


현금영수증 신고의 가장 핵심이 될 것 같은게 증빙자료 첨부일 것 같아서 미리 영수증을 붙여봤다.

다행히 잘 되는 것 같다.



각 항목을 입력하면

"신청하시겠습니까?" alert이 뜬다.

목록에 이미지만 첨부하면 에러가 난다.

"목록에 이미지 파일이 존재합니다. 먼저 파일변환을 해주세요."


홈텍스는 이미지를 PDF로 받기를 원하는 것 같다.

체크하고 "파일변환"버튼을 누른다.

파일명이 PDF로 바뀐다.

다시 등록하기 버튼.

파일을 전송하고,,

"등록이 완료되었습니다." 라는 alert이 뜬다.

현금영수증 신고한 결과를 확인하려면 상담/제보 의 '민원신고 처리현황 조회'에서 가능하다.

신고를 했어도 "조회하기" 버튼을 누르지 않으면 아무런 결과도 나오지 않는다. (흠 이건 뭐지)

조회버튼을 누르고 나서야 아래와 같이 뜬다.


정부 3.0은 4.0이 되어야 뭔가 쉽게 민원처리가 가능할까???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요약

2017-04-25 필립스 HUE 2.0 스타터 키트 + 딜라이트 스탠드를 구입

2017-04-26 13:04 배송완료, 저녁에 개봉 및 테스트, 전구 하나 불량 확인

2017-04-27 09:40 11번가 1:1 고객상담에 불량 문의. 19:35분에 해당 응답 확인후, 반품 패키징에 대한 재문의

2017-04-28 오전 택배 기사가 반품 물건 받으러 온다고 해서, 판매자와 직접 연락, 편한 대로 패키징 해달라고 해서 전구만 반품하겠다고 함.

2017-04-28 12:49 집에 있는 아내가 반품 접수를 함.

2017-05-01 반품된 물건이 다시 배송된다고 메일을 받음.

(진행 중)



2017-04-25일에 HUE 2.0 스타트 키트를 구입했다.

사용하려는 목적은 10개월 된 애를 재울 때 지금 사용하고 있는 스탠드가 너무 밝기 때문이었다.


불 밝기가 너무 밝아 수건으로 감싸놓았는데 화재의 위험도 있고 가렸음에도 밝았기 때문이다.

사실 아내의 출산 때 수유등으로 등을 샀으면 좋겠다고 계속 이야기를 했었다.

그러다 어찌하다 이제야 구입하게 되었다.


HUE를 사용하기 위해서는 E26 규격의 소켓이 필요한데 방에는 없어서 딜라이트 스탠드를 스타트 키드를 살 때 같이 구입했다.


hue  Starter kit 는 아래와 같다.



이미 다른 블로그에 많은 글들이 있어서 개봉 사진 달랑 붙이고 건너뛰겠다.


'딜라이트 스탠드' 개봉 사진은 아래와 같다.

스탠드갓이 위에 있고,,,


밑에 스탠드 기둥과 받침이 분리되어 있다. 직관적이어서 설명서를 보지 않고도 자동으로 받침구멍에 기둥을 돌려서 연결했다.


문제는 전등갓을 다는게 좀 어려웠는데 Y자 모양의 연결부분을 기둥 끝에 연결을 하면된다.

약간 힘을 주어야 해서 좀 난이도가 있었다. 설치하는 동영상이 있다니 모르시는 분들은 QR 코드를 찍어서 재생해보자.


라이트 하나를 전등에 달아보면 아래와 같이 백색 등이 켜진다.


사실 이걸로만 쓸꺼면 그냥 시중의 LED 전구를 사는 게 낫다. HUE를 본래 답게 사용하기 위해서는 브릿지랑 네트워크에 연결해야 한다.


브릿지는 전원을 연결하고 유선랜에 물리면 끝이다.

브릿지와 휴 전구간에 통신은 지그비를 사용한다고 한다.


이제 앱으로 제어가 가능해졌다.

아래는 켰을 때 모습.



아래는 껐을 때 모습이다.



위의 앱에 '스탠드2'라고 써 있는데..


왜냐하면 처음 스탠드로 등록했던 전구가 약간 동작이 이상했다.


불이 자동으로 색이 살짝 변하다가 깜빡이기도 하고 뭔가 비정상으로 보였다.

문제라고 생각하게 된 것은 전원을 껐을 때 불이 남아 있다는 것이다.


아래는 스탠드2 (정상)의 동작 영상이다. [대조군]

아래는 스탠드2 (비정상)의 동작 영상이다. [실험군]


불을 껐는데 푸르딩딩 불이 계속 남아있음을 알 수 있다.



그래서 다음날 구입한 11번가에 제품이상을 이야기하고 반품 절차에 대해 물어보았다.

반품을 하는 과정에서 판매자와 직접 연락을 하게 되었는데, 물건을 팔았는데 문제가 있던 적 적은 없다고 하면서,

반품한 제품이 필립스 쪽에서 불량인지 판정후에 조치가 될 예정이라고 하였다.


참고로 11번가에는 반품을 하고 나면 운송장 번호를 입력해야 '교환배송추적' 버튼으로 바뀌면서 접수가 된다.

http://buy.11st.co.kr/order/OrderList.tmall



위의 스크린샷에 보면 '교환보류'라고 되어 있는데 사유가 교환상품이 미입고 되었기 때문에 나온다.


아무튼 불량 판정 받아서 양품으로 다시 돌아왔으면 좋겠다.


그동안 전구 두 개 가지고 써야겠다.



5/1일 (월) 반품이 된다는 메일이 왔다.



11번가 고객센터에 들어가 보니, '교환보류' 메세지가 사라지고 구매확정 버튼 영역이 하나로 합쳐졌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작년에는 자동차세 연납기간 공지를 아래와 같이 했는데


◆ 연납 
 · 1월년납 : 1월1일 ~ 1월31일 
 · 3월년납 : 3월1일 ~ 3월31일 
 · 6월년납 : 6월1일 ~ 6월30일(6월 정기분 기 고지분에 대해서는 연납신고 불가)
 · 9월년납 : 9월1일 ~ 9월30일 


위택스에 들어가서 연납신청하려고 하니 '신고기간이 아니므로 신고 할 수 없습니다.'라고 나왔다.

해 초에 다시 들어가보니 16일부터 연납 신청이 된다고 공지가 올라왔다.




16일에 접속을 했더니!!

연말정산 때처럼 지연 메세지가 나온다.


우찌해서 들어가서

부가서비스 > 자동차세연납신청 들어가면

공인인증서 로그인해야 한다.


신고관할지 선택할 필요는 없고... (신규신청이라)

신규신청을 누른다.


정보를 넣고


차량 정보 검색을 누르면 조건에 맞는 차량이 검색 된다.

아래 환급계좌 은행 넣고 계좌번호 넣고 검증하면 검증결과가 '검증완료'로 나온다.


이후 확인 버튼을 누르면 신고가 되었고 납부안내서를 출력해서 은행에 납부하거나 전자납부를 통해 인터넷 납부가 가능하다고 나온다.


인터넷 납부를 누르면 결제가 가능하다.

나는 지방세 할인 기능이 있는 체크카드를 선택했다. (직장인보너스 체크카드)



참 쉽다. (물론 접속만 잘 된다면..)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2015년 1월 24일. 인터넷으로 도시바 HDD 3TB (DT01ACA300)를 구입했다.

하드를 받았을 때 구입일은 2015년인데 제품이 2014년 12월에 찍혀 있어서 해가 바뀌어서 뭔가 찜찜했다. A/S 같은..



왜 슬픈 예감은 틀리지 않는지 지난주에 2년전 산 하드 두 개중 하나가 읽기가 잘 되지 않는다.


하드 디스크를 배송 받고 날짜를 적었는데 아직 만 2년이 되지 않았다.

인텍이라는 판매처 홈페이지에 들어가보니 정품 확인하는 곳이 있었다.

조회를 해보니 정품이라고 나온다.

3TB였는데 2테라 정도 데이터가 들어있어서 1TB짜리 2개에 데이터를 3일동안 백업을 했다.

일부는 옮겼으나 일부는 옮기지 못했다.


1월 9일과 1월 11일의 하드디스크 소리. 뭔가 다시 시도하는 소리가 주기적으로 난다.


나머지 데이터는 과감히 포기하고 늦은 탄력 근무를 신청하고 용산으로 출근.

도시바 서비스 센터의 주소는 아래와 같다.

서울시 용산구 청파로 125(한강로2가) 나진전자월드 17동 3층, 나열 서측 특1호

나진상가 17동은 아래 사진의 '전자월드'라고 써있는 건물이다. 같다.


들어가서 3층으로 가니 쉽게 찾을 수 있었다.


생각했던 것보다 작았다.


9시 25분쯤 도착했더니 직원이 출근해서 업무 준비를 하고 있었다.
문을 밀어보니 유리문이 잠겨있어서 30분부터 시작하냐고 하니 그렇다고 하길래 기다리다 30분에 들어갔다.

접수증과 증상을 적고 잠깐 있으니 새 하드 디스크를 내어준다.

2016년 12월 생산된 제품이다. +2년 되었네.


다시 회사로 출근. 이 하드는 좀 오래 쓰길 기대해 본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올뉴말리부를 구입하면서 차에 무선충전 기능이 있었다.

하지만 무선충전이 되는 핸드폰이 없어서 그냥 기능을 묵혀먹다가 가지고 있는 갤럭시 S4에도 무선충전 패드를 붙이면 무선충전이 가능하다고 확인을 하였다. 갤럭시 시리즈는 갤럭시S3부터 무선 충전이 가능한데 무선충전 모듈을 장착할 수 있는 단자가 있기 때문이다.


뒷 커버를 열어보면...

2쌍의 2개의 단자가 USIM근처에 있다.


충전은 + / - 두 개만 있으면 될텐데 4개가 있는 이유는 오른쪽은 NFC를 위한 외부 단자이다.

갤럭시S3는 NFC 지원을 안하는지 이 단자가 없어서 두 개만 있다. 옆쪽에..


제품은 아래와 같고,



설치는 간단하다.

충전 패드의 단자만 맞게 붙여주면 된다.



아쉬운점은 스티커가 본체쪽으로 있어서 마이크로 메모리나 베터리를 탈착할 때 걸리적 거릴 수 있다는 점이다.



그래서 원래 있던 양면 스티커를 잘 떼어서 뒤에 붙이고 아랫쪽에도 양면테이프를 추가적으로 붙여 주었다.


이렇게 되면 뒷 덮개를 떼도 아래와 같이 잘 붙어 있게 된다.


그리고 충전 패드를 넣고 있으면 살짝 두께가 두꺼워진다.


일반 무선 충전 패트로 테스트. 잘 된다.



이제 차에서 번거롭게 케이블 꼽는 일이 줄어들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우선 구입처는 아래와 같고

http://storefarm.naver.com/jupamotor/products/437935294

비용은 npay가 몇 백원 차감해서 62,244 들었다.


원래 오리지널이라고 하는 카마루는 거의 12만원 돈 들어야 하는데 거의 반 가격인 셈이다.

카마루: http://www.funshop.co.kr/goods/detail/38015


카마루의 경우는 코일과 연결 부분이 앞 1, 뒤 2개인데 비해 주파집은 뒤 2개만 있다.


제품이나 가격은 만족할만 한데 문제는 배송이 너무 오래 걸렸다는 것이다.

주문은 2016.12.06에 했는데 배송 도착은 2016.12.30에 왔다. 24일 걸렸다.


재고가 있으면 1~2일정도 온다고 하는데 올뉴말리부는 재고가 없어서 그런지 주문/생산/배송 등 시간이 많이 걸린 것 같다.


그리고 처음 받으면 냄새가 꽤 난다.

그래서 베란다에서 7일간 냄새를 제거하고 장착. 그래도 약간 냄새가 난다.


원래 있던 순정 매트


재거를 하면 연결 부분이 있고,


장착


옆에가 살짝 뜰 수 있는데 제공된 클립으로 껴주면 된다.


순정 매트의 가장 아쉬운 점이 2열에 가운데 튀어 나온 부분의 매트가 없는 것인데, 주파집은 가운데도 이제 매트가 있다.



배송 빼고는 만족하고 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