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가 태어난지 7개월이 넘었다.

그동안 추석도 있었고, 설날도 있었다.


작은 돈이지만 용돈으로 세뱃돈을 받았는데 좀 지나니 어디서 누구한테 받았는지 모르겠고 생활비로 쥐도새도 모르게 나갈 것 같아서 아이 계좌를 만들어주기로 했다.


인터넷으로 검색해보니 유용한 정보가 몇 개 있었다.


1. 서류와 도장이 필요

- 도장은 부모것도 된다고 하는데 그래도 아이 이름으로 된 것이 좋을 것 같아서 아내한테 시간 될 때 도장을 만들어 달라고 했다.

- 서류는 가족관계증명서랑 기본증명서가 필요하다고 한다. 둘다 법원 사이트에서 뗄 수 있다. 물론 Mac OS X에서는 안되어서 윈도우에서 흑흑;; 윈도우 11도 안되나 보다;;;



2. 금융바우처

2011년 1월 1일 이후 출생한 어린이/유아 있으신 분은 인구보건복지협회에서 금융바우처 쓰시면 1만원 지원 해준다네요.

http://www.ppfk.or.kr/web_ppfk/babylove_woori.html

기업은행과 우리은행이 가능한데 둘 다 회사 근처에 있는데 집근처에서는 접근성이 우리은행이 더 높아서 우리은행으로 선택했다.



1. 먼저 국민은행에 가서 보통 예금을 먼저 만들었다.

이유는 보통 예금이 있어야지 인터넷뱅킹(전자금융이용)을 할 수 있기 때문이다. 적금통장으로는 전자금융이용 신청을 할 수 없다고 한다.

그런데 한 가지 실수는 가족증명서랑 기본증명서를 또 쓸거라고 이야기를 안해서 제출시에 생년월일 뒷 번을 매직으로 지워서 재사용이 불가능해서 새로 출력했다.

전자금융서비스 신청을 해서 공인인증서를 발급하려고 하는데 4번이나 ARS인증을 받았다.

한 번은 주소검색에서 실패, 한 번은 글씨를 지우려고 백스페이스를 눌렀는데 전 페이지로 넘어가서 실패, 한 번은 인증서 저장을 하려는데 플래시가 설치되어 있지 않다고 해서 설치를 했더니 브라우저를 재시작하라고 해서 실패....


인증서 저장위치를 선택해야 하는데 또 델피노 어쩌구를 깐다고 해서 불안불안해서 브라우저 내에 먼저 저장하고 진행했다.



2. 다음 금융바우처를 사용하기 위해 우리은행에 가서 주택청약통장을 만들었다.

금융바우처 처리를 편하게 위해서 아래 사이트에서 바우처를 생성해서 출력해갔다.


2시 반에 갔는데 4시가 넘어서 나왔다.

주택청약통장은 최소 입금금액이 2만원이라서 만원을 추가로 넣었다. 나머지 1만원은 바우처로 대체.


이로서 설날에 받은 세뱃돈 2만원은 각각 1만원씩 국민은행과 우리은행으로 들어갔다.



공인인증서 추가 작업.

회사에서 아이명의로 실손보험을 신청했는데 보험증서를 본 적이 없어서 공인인증서를 만들었기에 조회를 해보려고 하였다.

그런데 전자금융고객 회원 가입이 되어 있지 않다고 하여 가입하려고 하는데 실명인증부터가 되지 않는다.

KB손해보험은 실명인증을 나이스신용평가를 통해 하고 있는데 태어난지 얼마되지 않는 사람은 데이터가 없나보다.


실명 등록 요청하는 것이 있어서 등록을 하였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티스토리 툴바